수지·김우빈, 김은숙 작가 '다 이루어질지니'로 7년 만에 재회
수지·김우빈, 김은숙 작가 '다 이루어질지니'로 7년 만에 재회
  • 김민주
  • 승인 2024.05.20 14: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지·김우빈, 김은숙 작가 '다 이루어질지니'로 7년 만에 재회
넷플릭스 새 시리즈 ‘다 이루어질지니’. 넷플릭스 제공
김은숙 작가, 이병헌 감독, 배우 김우빈과 수지가 한 드라마로 만난다.

20일 넷플릭스는 새 시리즈 ‘다 이루어질지니’ 제작을 확정하고 배우 수지, 김우빈을 필두로 한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했다.

‘다 이루어질지니’는 감정이 지나치게 풍부한 램프의 정령 지니와 그런 지니를 꺼내 준 한 여자가 세 가지 소원을 놓고 벌이는 이야기다.

분노 폭발과 전의 상실을 오락가락하는 지니 역에는 김우빈이, 지니를 형벌에서 꺼내준 가영 역에는 수지가 나선다. 두 사람은 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에서 주인공으로 호흡을 맞춘 지 7년 만에 ‘다 이루어질지니’에서 재회하게 됐다.

안은진은 수수께끼 같은 미지의 여인 미주 역을, 노상현은 수려한 얼굴과 수상한 재력을 갖춘 건물주 수현 역을 맡고, 지니의 심복이자 검은 재규어가 본체인 세이드는 고규필이 연기한다.

‘시크릿 가든’, ‘미스터 션샤인’, ‘도깨비’, ‘태양의 후예’, ‘더 글로리’ 등을 써온 김은숙 작가가 극본을, 영화 ‘스물’, ‘극한직업’, 드라마 ‘멜로가 체질’ 등을 연출한 이병헌 감독이 연출을 맡아 히트메이커 작가, 감독이 만들어 낼 시너지도 기대된다.
김민주기자 kmj@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