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예술발전소 ‘열린경계-춤, 무대미술’
대구예술발전소 ‘열린경계-춤, 무대미술’
  • 황인옥
  • 승인 2024.05.22 21: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대미술 전시·무용 공연 4회 개최
대구문화예술진흥원(이하 ‘문예진흥원’)이 주관하는 2024년 대구예술발전소 두 번째 실험적프로젝트 ‘열린경계-춤, 무대미술’이 28일부터 7월 28일까지 대구예술발전소에서 열린다.

올해 초 대구예술발전소는 실험적프로젝트 기획자 공모를 통해 세 팀을 선정했고, 기획된 세 번의 프로젝트 중 5월에는 ‘열린경계-춤, 무대미술’이라는 이름으로 공연 무대만의 특색 있는 무대미술을 선보인다.

기획자 공모에서 선정된 강정환, 강민수, 문은주가 기획한 이번 프로젝트에는 장유경무용단, 정길무용단, 미무컴퍼티, 서상재 아트팩토리 등 대구를 중심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4개 무용단, 무대디자이너 구동수, 무용가 이현정과 24명의 일반 시민이 함께한다.

이번 기획은 통상 단발성으로 끝나는 무용 공연의 틀을 깬다. 두 달에 걸쳐 지속적으로 춤과 무대미술을 보여준다. 여기에 관객이 춤과 무대 미술을 가까이 경험하게 하는 기획도 추가된다. 특히 시민을 대상으로 4월, 5월에 진행된 GaGa 수업을 댄스필름(영상)으로 제작해 상영할 예정이다.

프로젝트 기간 동안 무대미술 전시는 대구예술발전소 전체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입구 윈도우갤러리에는 시민들의 춤을 담은 댄스 비디오 영상이 송출되며, 1층 전시실에는 미무컴퍼니의 개막 공연 ‘틈’의 무대미술과 공연 영상, 또 다른 공연 ‘우산 좀 씌워 주실래요’의 무대미술이 전시된다.

2층 전시실에선 서상재 아트팩토리의 공연 ‘신화적 상상력2:이상한 나라의 앨리스’와 정길무용단의 공연 ‘바보’, 장유경무용단의 공연 ‘푸너리1.5’의 무대미술을 만난다. 특히 4층에는 장유경무용단의 공연 ‘만가’에서 활용됐던 알루미늄 파이프를 활용한 작품이 전시되어 대구예술발전소 인근 아파트 단지에서 보일 정도로 거대한 무대미술이 야외 테라스를 가득 채울 예정이다.

기간 중 전시와 함께 다채로운 무용공연도 진행된다. 28일 개막식에는 시민들과 함께하는 GaGa댄스 공연과 미무컴퍼니의 ‘틈’ 오프닝 공연을 시작으로 6월 15일에는 정길무용단의 ‘바보’, 서상재아트팩토리의 ‘신화적 상상력2: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장유경무용단의 ‘푸너리1.5’ 무용 공연이 진행되고 7월 6일에는 시민과 함께하는 두 번째 GaGa댄스 공연과 장유경 무용단의 ‘만가’ 공연이 진행된다.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