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민생경제 안정 위해 주요 현안 세심히 살펴
경북도, 민생경제 안정 위해 주요 현안 세심히 살펴
  • 김상만
  • 승인 2024.05.28 17: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개 경제산업 유관기관, 올해 제2차 행복경제정책회의 개최
경북 경제 40년간의 주요 흐름과 산업구조 분석결과 공유
경상북도는 28일 도 관계부서와 11개 경제기관 임직원들이 모여 지역경제 전망과 주요 현안을 점검·논의하는 제2차 ‘경북 행복경제정책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최근 지역경제 전망을 토대로 민생경제 안정을 위한 대응 방향과 기관별로 주요 현안을 점검하고 향후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경북연구원은 1985년부터 최근까지 40여 년간의 경북 경제 흐름과 산업구조를 분석한 결과를 공유하고 관계기관들과 산업발전을 위한 중장기 방향에 대해 함께 고민했다.

경북경제진흥원에서는 경북도의 모바일 플랫폼 ‘모이소’에 소상공인 전용관을 운영하는 등 경북 소상공인의 질적 도약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에 대해 안내했다.

이어 경북테크노파크에서는 첨단바이오산업의 육성을 위한 세포배양 식품 규제자유특구 지원, 첨단 제조 로봇 실증사업 참여기업에 대한 선제적 지원으로 제조 현장 디지털 전환 촉진을 강조했다.

경북신용보증재단에서는 자영업자의 대환보증 허용을 통한 금융비용 부담 경감을 위한 시·군 조례 개정건의, 은행들과 협약을 추진하여 저출생 극복을 위한 특례 보증 사업을 제안해 눈길을 끈 것으로 전해졌다.

DGB금융지주에서는 시중은행 전환에 따라, 중소기업의 재무제표 외에 연성 정보(기술력, 대표자 경력 등)를 토대로 든든한 지원과 안정적인 자금 공급이 가능해지고, 규모의 경제를 통해 절감된 비용을 고객에게 환원할 수 있는 기대효과를 제시해 관심을 받았다.

친환경·탄소중립 산업 지원을 위해 대구본부세관은 대구지방환경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합동 컨설팅, 규제 완화 등을 수출입 기업에 지원하고, 지방정부와 협업하여 지역 농수산식품 수출 활성화를 위한 공동 설명회, 전시회 참여 등을 뒷받침한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중소·중견기업의 핵심 인력 장기재직과 인력 양성을 위해 사업주와 근로자가 공동으로 적립한 공제부금에 복리이자(2024년 2분기 3.13%)를 더하여 5년 뒤에 성과보상금 형태로 지급하는 ‘내일채움공제사업’의 홍보를 요청했다.

이와 함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사업경력 3년 이상, 공단 직접 대출 원금 잔액 3천만 원이 넘는 소상공인의 원리금 부담 해소를 위해 대출 계좌 통합 운용과 상환기간 연장을 내용으로 하는 집중관리기업 제도를 홍보했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