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지역 노동자 대표자 협의회 사무실 개소
칠곡지역 노동자 대표자 협의회 사무실 개소
  • 최규열
  • 승인 2013.06.02 06: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칠곡군 지역 근로자들의 권익신장과 소통을 위한 장이 될 ‘칠곡노동자 대표자 협의회(회장 백경흠)’ 사무실이 지난 31일 백선기 칠곡군수, 임주택 칠곡경찰서장, 근로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소식을 가졌다.

지난해 6월 출범한 칠곡노동자대표자 협의회는 지역의 노동조합 위원장들로 구성된 협의체로 현재 8개 조합 2천155명의 근로자들이 가입돼 있으며. 근로자들의 권익과 복지 향상을 위해 뛰고 있다.

칠곡노동자대표자 협의회의 숙원사업이었던 협의회 사무실을 오픈함에 따라 사무실은 근로자들 권익신장의 요람으로 화합과 소통의 장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개소식을 계기로 근로여건 개선과 근로자들의 복지 및 권익 보장을 위해 협의회가 구심점이 되고 더 나아가 노사화합 등 신(新)노사문화 정착에 기여해 일자리가 창출되고 지역 경제도 발전할 것으로 기대된다.

백선기 칠곡군수는“서로 존중하는 성숙한 노사문화가 정착 되도록 노.사 모두가 노력해 주길 바라며, 근로환경 개선과 기업하기 좋은 도시를 조성하는데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칠곡=최규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