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7월21일 토요일    단기 4351년 음력 6월9일(甲寅)
사회사회일반

청년 창업인이 氣 펴는 경북 만든다

기사전송 2018-05-15, 22:09:11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道, 청년CEO 심화육성 사업
입소식에 유망주 70여명 참석
창업활동비 1천200만원 지원
시제품 제작·기업진단 컨설팅
경북도청년CEO입소식
경북도는 15일 경북테크노파크에서 제8기 청년CEO입소식을 가졌다.


경북도가 올해도 청년창업 활성화에 발 벗고 나섰다.

도는 15일 경북테크노파크에서‘제8기 청년CEO 입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를 비롯, 2018년 경북청년CEO심화육성 지원사업에 선정된 성장 유망 청년CEO 50명, 우수 재창업 청년CEO 10명 등 70여명이 참석했다.

경북청년CEO심화육성 지원사업은 유망 청년 창업기업 발굴 및 육성을 통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도가 2015년부터 추진해 온 프로젝트다.

지난해까지 약 3년간 150여명이 수료와 동시에 창업했다.

이 중 138명(92%)이 지역 내에서 여전히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그간 매출 156억원, 추가 고용 136명 창출의 실적을 냈다.

제8기 입소 청년CEO들은 60명 모집에 90명이 응시해 1.5대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우수한 청년들이며, 올 연말까지 창업역량을 키우기 위한 다양한 창업프로그램을 지원받는다.

700만원이었던 직접적인 창업활동비가 올해 1천200만원으로 증액됐고, 시제품 제작, 기업진단 컨설팅, 투자유치(IR) 교육, 판로지원 및 멘토링 지원 등 이론보다는 실전형 창업교육을 받게 된다.

도는 이 사업이 청년CEO들에게 호응이 높은 만큼, 더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지역의 청년CEO들이 창업에 성공 할 수 있도록 적극 도울 계획이다.

특히, 도는 창업에 한번 실패한 청년CEO가 다시 재창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2016년부터 재창업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청년CEO가 꿈을 마음껏 펼쳐 창업에 보다 쉽게 성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만기자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