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4월24일 월요일    단기 4350년 음력 3월28일(辛巳)
오피니언사설

대구의 관광명소…‘대구둘레길’ 138km

기사전송 2017-03-19, 21:00:34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대구둘레길’이 대구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자리 잡았다. 대구 외곽의 산-들-강을 연결하여, 지역의 생태, 역사, 문화뿐만 아니라 우리 지역의 이야기가 살아 숨 쉬는 둘레길이다. 박제된 과거가 아니라 과거에서 현대까지 다양한 모습을 바라보며,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걸을 수 있는 둘레길이다. 6km에서 13km까지 모두 16개 구간, 총연장 138.6km의 ‘대구둘레길’ 노선이 마침내 확정됐다.

대구둘레길은 시가지를 둘러싼 개발제한구역 녹지축을 따라 걷는 길로 총 16개의 테마구간으로 구성된다. 개별 구간은 지역의 주요 자연자원, 역사, 문화자원, 먹거리자원과 연계되어 이용자에게 다채로운 체험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구간마다 시점과 종점이 도시철도역, 버스정류장과 연결되어 특별한 교통수단을 이용하지 않아도 누구나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다는 것이 다른 도시에서 찾아보기 어려운 대구둘레길만의 큰 장점이자 매력이다.

‘대구둘레길’의 또 다른 장점은 도심 외곽, 즉 보전상태가 우수한 개발제한구역을 순환하며, 때로는 높은 고도의 산지를 걷고, 때로는 강변을 따라 걷고, 또 드넓은 들판에서 펼쳐지는 아름다운 자연경관뿐만 아니라, 도시 외곽 농촌마을의 고유한 문화경관까지 두루 맛보며 걸을 수 있는 다양하고 흥미롭다는 점이 강점이다. 대구둘레길은 다양한 사람들을 포용한다. 개인이나 가족끼리, 남녀노소 누구나 쉽고 안전하고, 편하게 접근하여 걸을 수 있고, 즐길 수 있게 자원연계성, 보행성, 편의성 등의 3가지 특성을 구간별 코스도에 표시하여 이용객의 편의를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대구둘레길에는 문화자원, 자연자원, 특산물 및 먹거리 자원, 관망점(view-point), 주변 연계자원(주요자원 사진과 노선.경관.주의점 등의 답사포인트, 스토리텔링, 숲체험 프로그램 등)을 실어, 구간별로 실제 이용객이 길을 걸으면서 다채로운 체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대구둘레길 관광이 이제부터 본격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16개 구간으로 구성된 대구둘레길의 전체길이가 139km쯤이니 시속 2km 속도로 하루 8시간씩 걸으면 완주에 8일쯤 걸린다. 이제 곧 완주 무용담이 인터넷에 등장할지도 모른다. 혼자서 또는 가족끼리, 단체로 어느 한 구간을 걷는 것도 무방하다. 대구둘레길은 이제 출발단계다. 연차적으로 완성도를 더해 가야 한다. 제주도 올레길을 뛰어 넘는 관광명소로 개발, 대구둘레길이 관광객으로 붐볐으면 한다.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