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2월12일 화요일    단기 4350년 음력 10월25일(癸酉)
정치종합

“시민운동장을 ‘이승엽 야구장’으로”

기사전송 2017-12-07, 21:45:04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대구시의회 이재화 의원 발언
“이승엽, 재단 설립 의사 밝혀”
“명칭 바꿔 소장품 전시하고
스토리텔링 사업 추진해야”
市 차원 지원방안 수립 촉구
이재화의원-수정
이재화 의원
시민운동장 야구장을 ‘이승엽 야구장’으로 명칭을 변경해 사용하고, ‘이승엽 재단’ 지원을 비롯한 국민타자 이승엽 기념사업을 추진하자는 제안이 시의회에서 나왔다.

대구시의회 이재화 의원은 8일 제254회 정례회 5분발언을 통해 “대구 연고 프로야구팀 삼성라이온즈의 레전드이자 베이징올림픽의 영웅으로 전국민의 사랑을 받아온 이승엽 선수가 지난 10월 3일 은퇴한 이후 대구와 대구시민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야구재단 설립을 통해 장학사업·재능기부활동을 추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면서 이에 발맞춰 대구시도 이승엽 브랜드를 활용한 기념사업을 추진할 것을 제안했다.

특히 이 의원은 1948년 개장 이래 대구시민과 함께 희노애락을 함께해온 시민운동장 야구장에서 이승엽선수가 대부분의 선수생활을 보내왔다는 점에 착안해 시민운동장 야구장의 명칭을 ‘이승엽 야구장’으로 변경하고 이승엽 소장품을 전시하는 기념관을 설치하는 등 스토리텔링화 사업을 추진한다면 지역의 새로운 명소로 자리 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의원 또 “최근 지역 체육계는 여러 시책에도 불구하고 유망선수 발굴과 육성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어 이승엽재단이 지역에서 활동하면서 장학사업과 재능기부활동을 추진한다면 이같은 어려움 해소에도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이승엽 재단이 지역에 자리잡고 왕성하게 활동할 수 있도록 대구시 차원에서 적극적인 지원방안을 수립해 추진할 것을 촉구했다.

최연청기자 cyc@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