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26일 대구근대역사아카데미 10일까지 수강생 모집
16~26일 대구근대역사아카데미 10일까지 수강생 모집
  • 황인옥
  • 승인 2013.07.04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근대역사관이 16일부터 26일까지 ‘대구근대역사아카데미’를 연다.

이 아카데미는 대구의 근대기 역사와 문화 등을 주제로 하는 시민강좌다. 근대역사관 개관 첫 해인 2011년부터 시작돼 지역민을 위한 역사문화 강좌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올해 강좌는 대학교수와 행정달인 등 전문가들이 강사로 나와 근대기 대구의 민속과 풍습, 도시공간 변화, 미술과 음악의 변천사 등을 주제로 수준 높은 강의를 선보일 예정이다.

강좌는 16일부터 2주간 8회에 걸쳐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3시간 동안 대구근대역사관(대구 중구 포정동) 2층 기획전시실에서 열린다. 강의 주제는 △근대 대구의 민속과 풍습 △골목투어 행정달인에게 듣다 △근대 대구의 도시공간 변화 △사진 이미지로 본 근대 대구 △근대지식인, 대구를 말하다(2) △근대도시 대구 ‘기억의 습작’ △근대 대구 미술의 이해 △근대 대구 음악의 이해 등이다.

수강 대상은 대구의 역사와 문화에 관심 있는 일반인, 주부, 대학생 등 총 100명으로, 오는 10일까지 선착순 모집한다.

수강료는 없으며 신청서 접수는 직접 방문을 원칙으로 한다. 총 8개 강좌 중 6강좌 이상 이수자에게는 수료증이 수여되며, 강의 첫날 필기구와 강의노트, 음료수 등이 무료로 지급된다.

대구근대역사관 이진현 주무관은 “근대 대구의 도시, 민속, 사진, 미술, 음악 등 다양한 주제로 강좌를 마련했으며, 우리 고장의 근대 역사와 문화를 깊이 있게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053)606-6432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