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의장 “남북국회회담 반드시 성사”
정 의장 “남북국회회담 반드시 성사”
  • 장원규
  • 승인 2014.07.23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화 국회의장은 23일 “재임 기간에 반드시 남북 국회회담을 성사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정 의장은 이날 낮 국회 사랑재에서 국회 남북관계·교류협력발전특별위원회 원혜영 위원장을 비롯한 위원들을 초청해 오찬을 함께하면서 “앞으로는 국회와 행정부가 2인 3각으로 잘 협력해 남북 관계 발전을 이뤄나가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의장은 또 “그동안 국민의 대표기관인 국회가 남북 교류 협력과 관련해 행정부보다 소극적이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원혜영 위원장은 “의장의 남북 관계에 대한 관심이 의례적이지 않다는 것을 느낀다”면서 “남북관계발전특위는 국민의 남북 관계에 대한 소망을 국회가 제대로 받드는 계기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날 오찬에는 새누리당 정병국·김광림·김동완·안덕수·양창영·함진규 의원, 새정치민주연합 노웅래·이목희·조정식·박홍근·홍영표 의원과 임병규 국회 사무총장 직무대리 등이 함께했다.

장원규기자 jwg@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