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거산성·구암동 고분군 복원 방향 모색
팔거산성·구암동 고분군 복원 방향 모색
  • 김종렬
  • 승인 2014.12.08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의락, 11일 정책토론회
통일부, 방북 2건 승인
문화재 발굴·공동전시
홍의락 새정치민주연합 국회의원(대구 북을 지역위원장)이 팔거산성 및 구암동 고분군 복원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홍 의원 주최로 오는 11일 오후 칠곡향교(전교 박성규)에서 열리는 이번 토론회에는 이정웅 팔거역사문화연구회장, 김철주 문화재청 전문위원 등이 참석 팔거산성 및 구암동 고분군 등 함지산 일대 문화유적 복원 방향에 대한 정책적 담론을 공유할 예정이다.

‘팔거’는 대구 칠곡지역 역사를 관통하는 단어지만 현재 팔거천과 팔거산성 만이 그 유래를 상징하고 있다.

팔거천은 정비사업을 통해 새 단장 돼 많은 지역 주민이 찾는 휴식 공간으로 변모했지만 대구시 기념물 제6호로 지정돼 있는 팔거산성을 비롯해 구암동 고분군 등 함지산 일대 여러 문화유산의 훼손에 대해 우려하는 목소리가 높았었다.

홍 의원은 “이번 토론회는 팔거산성 및 구암동 고분군 등 함지산 일대의 역사문화 유산에 대한 새로운 조명은 물론 지역의 정체성과 자부심, 긍지를 고취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향후 복원 과정은 어떻게 진행돼야 하는지. 복원이 가지는 의미는 무엇인지. 이에 대한 고민이 필요한 때”라고 말했다.

김종렬기자 daemun@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