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관광진흥비서관에 박강섭 국민일보 기자
靑 관광진흥비서관에 박강섭 국민일보 기자
  • 장원규
  • 승인 2015.01.07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는 공석 중인 관광진흥비서관에 박강섭 국민일보 기자를 임명했다고 7일 밝혔다.

청와대 관광진흥비서관은 지난해 5월 류정아 전 비서관이 사임한 이후 공석 중이었다. 이날 박 비서관이 임명됨에 따라 공석 비서관은 인사혁신비서관 한 자리다.

박 비서관은 충북 영동 출신으로 영남대 법학과를 졸업한 뒤 1990년 국민일보에 입사한 뒤 2001년부터 관광전문기자로 근무했다.

박 비서관은 한국관광기자협회 초대 회장, 한국관광공사 ‘이달의 가볼 만한 곳’ 선정위원, 국립공원관리공단 자문위원, 여수세계박람회조직위원회 자문위원 등을 역임했다.

장원규기자 jwg@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