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의회 2015회계연도 결산검사
대구시의회 2015회계연도 결산검사
  • 이창재
  • 승인 2016.04.18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4일까지 20일간
대구시·교육청 대상
장상수 의원
대구시와 교육청에 대한 2015회계연도 세입·세출 결산검사가 15일 시작으로 다음달 4일까지 총 20일간의 일정으로 펼쳐진다.

이번 검사를 위해 대구시의회(의장 이동희)가 위촉한 결산검사위원은 시의원 3명(장상수, 이귀화, 김혜정), 공인회계사 3명, 세무사 2명, 재무경력자 2명 등 모두 10명으로 구성됐고 대표위원은 경제환경위원회의 장상수 의원(동구2)이 선출됐다.

2015회계연도 대구시의 총결산규모는 세입 7조 7천288억원, 세출 6조 7천898억원으로 잉여금 9천390억원(이월액, 반환금 등을 제외한 순세계잉여금은 4천573억원)이며, 교육청의 총결산규모는 세입 2조 9천145억원, 세출 2조 6천156억원으로 잉여금 2천989억원(이월액, 집행잔액 등을 제외한 순세계잉여금은 995억원)이다.

결산검사는 대구시와 교육청의 지난 회계연도 세입·세출에 대한 적정성 등을 검사하는 것이다.

세입분야에서 지방세 및 세외수입 등 세수확보 노력과 함께 세출분야에서는 예산집행상 적정성과 효율성 등을 검사하고, 이를 바탕으로 6월중 개최되는 대구시의회 제1차 정례회 기간 중에 결산 승인을 요청하게 되며, 해당 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최종 승인되게 된다.

장상수 의원은 이번 결산검사와 관련 “시의회가 심의한 예산이 당초 목적에 맞게, 적정하게 집행이 됐는지 세심하게 점검하겠지만 특히 매년 증가하고 있는 출연금 예산과 민간위탁금 등 민간보조사업 예산집행의 적정성과 사업 시행후 정산, 성과평가 등이 제대로 이루어지고 있는 지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라며 “이번 결산검사를 통해 대구시와 교육청의 방만한 재정운영을 개선함으로써 예산운용의 투명성과 효율성 제고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임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창재기자 kingcj123@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