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 대통령 “노동개혁, 경제 전반에 큰 도움”
朴 대통령 “노동개혁, 경제 전반에 큰 도움”
  • 승인 2016.04.19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장애인기능올림픽 대표선수단 초청 오찬
박수치는박대통령
박근혜 대통령과 참석자들이 19일 청와대에서 열린 제9회 국제장애인기능올림픽 선수단 오찬에서 박수치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은 19일 “지금 정부에서 노동개혁에 힘을 쏟고 있는 이유도 노동시장의 변화가 장애인은 물론 우리 경제 전반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믿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낮 제9회 프랑스 국제장애인기능올림픽에서 7번째 종합우승을 차지한 국가대표 선수단을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함께 하면서 “보다 근본적으로 장애인 고용을 늘려나가려면 우리 노동시장이 능력에 따라 평가되고 보상받는 공정한 시스템이 정착돼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대통령은 “최근 우리 사회가 학력이나 스펙보다는 지식과 능력을 평가하는 능력중심 사회로 빠르게 변해가고 있지만, 아직 장애인들은 충분한 기회를 갖지 못하고 있다”면서 “저는 신체에는 장애가 있을 수 있어도 능력에는 장애가 있을 수 없다고 생각한다. 다만 그것을 바로 보지 못하는 편견이 있을 뿐”이라고 말했다. 이어 “장애를 이유로 도전의 기회조차 갖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우리 사회 전체가 관심을 갖고 노력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박 대통령은 “여러분을 위한 양질의 맞춤형 일자리 창출에도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면서 장애인 표준사업장 확대, 장애인 의무고용률 상향조정 및 직업훈련 인프라 확충 등을 강조했다.

장원규기자 jwg@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