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옥성 경북도의회 담당관, 40년 공직 마무리
황옥성 경북도의회 담당관, 40년 공직 마무리
  • 김상만
  • 승인 2016.05.25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옥성의사담당관
황옥성(사진) 경북도의회 의사담당관이 25일 오전 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장대진 의장과 의회사무처 직원 및 가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40년 간의 공직생활을 마무리 하는 퇴임식을 가졌다.

황옥성 의사담당관은 “젊음과 열정을 다한 지난 40년간의 공직생활을 아름다운 추억으로 남기고 싶다”면서 “이제 고향으로 돌아가서 지역사회에 봉사하면서 그동안 공직생활을 통해 쌓아온 지식과 경험을 살려 지역발전을 위해 작은 보탬이 되는 삶을 살려고 한다”고 말했다.

황 담당관은 1957년 8월 성주출신으로 청도군에서 공직에 입문한 후 94년도에 경북도로 전입해 에너지정책과장, 체육진흥과장, 고령군 부군수 등을 거쳤다.

2015년 7월 도의회 의사담당관으로 부임한 후에는 2월 도의회 신청사의 성공적 이전, 본회의장 전자회의 시스템 전면 도입 및 청소년 의회교실 확대운영 등 당면 현안을 뚝심있게 처리해 왔다.

재직중 국무총리 표창과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으며 가족으로는 부인 배명숙씨와 1남1녀를 두고 있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