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개봉 화제작들, 극장서 다시 만난다
작년 개봉 화제작들, 극장서 다시 만난다
  • 승인 2017.01.17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가박스 ‘시네마 리플레이’
칠드런 오브 맨 등 총 10편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는 지난해 개봉한 영화 가운데 다시 보고 싶은 영화를 재상영하는 ‘2017 시네마 리플레이’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재상영작은 ‘칠드런 오브 맨’(상영일 2월11일), ‘아가씨’(2월12일), ‘빅쇼트’(2월18일), ‘다가오는 것들’(2월19일), ‘우리들’(2월24일), ‘사울의 아들’(2월25일), ‘최악의 하루’(2월26일), ‘줄리에타’(3월3일), ‘라라랜드’(3월4일), ‘스포라이트’(3월5일) 등 총 10편이다.

이들 작품은 관객 투표와 전문가 의견을 반영해 선정됐으며 다음 달 11일부터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작품당 한 회씩 상영된다.

영화 상영 후에는 이동진 영화평론가와 함께하는 대화의 시간도 마련돼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