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건보공단 이사장에 김용익 前 의원 유력
신임 건보공단 이사장에 김용익 前 의원 유력
  • 남승렬
  • 승인 2017.11.23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보공단 내부 인사도 후보에
김용익
건강보험공단의 새 이사장으로 김용익(사진)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23일 보건복지부와 건보공단에 따르면 공단 임원추천위원회는 새 이사장 공모절차를 마무리 짓고 이날 김 전 의원 등 2명을 새 이사장 후보로 보건복지부에 추천했다. 김 전 의원 이외의 후보자로 추천된 인물은 건보공단 내부 인사인 것으로 전해졌다. 복지부는 곧 새 이사장으로 추천된 김 전 의원 등 2명 중에서 최종 후보 한 명을 골라 대통령에게 임명 제청할 예정이다.

새 이사장은 신원조회를 거쳐 성상철 현 이사장의 임기가 끝나는 이달 말까지는 결정될 것으로 점쳐진다. 건보공단 안팎에서는 정식 임명절차만 남았을 뿐 김 전 의원이 사실상 새 이사장으로 확정된 것으로 보고 있다.

새 이사장은 미용, 성형을 뺀 모든 의학적 비급여를 급여화해 건강보험 보장성을 확대하는 ‘문재인 케어’를 실행해야 할 뿐 아니라, 내년 7월부터 소득중심으로 건강보험료 부과체계를 개편하는 작업을 차질없이 추진해야 하는 막중한 업무를 떠안고 있다.

김 전 의원은 서울대 의대를 나와 서울대 의대 의료관리학교실 주임교수를 거쳐 김대중 정부에서 의약분업실행위원회 위원을 지내며 의약분업을 주도했다. 참여정부에서는 대통령 자문 고령화 및 미래사회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했고, 사회정책수석비서관으로 있으면서 사회복지 노동분야 정책 실현에 힘썼다. 또 제19대 국회의원으로 보건복지위원회에서 활동했다.

남승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