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융합으로 4차 산업혁명 동력 확보”
“이종융합으로 4차 산업혁명 동력 확보”
  • 강선일
  • 승인 2018.01.23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미래산업육성추진단
오늘 산업융합 네크워킹데이
의료·ICT·소재기업 등 참여
보유기술 홍보·기업간 미팅
대구시 미래산업육성추진단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동종·이종산업간 경계를 허물고 상호협력 및 소통의 장 마련을 위해 24일 인터불고 엑스코에서 올해 첫번째 ‘산업융합 네트워킹데이(Day)’를 연다.

대구시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선제 대응을 위해 작년 3월 전국 지자체 중 처음으로 민·관·산·학·연 거버넌스 기구인 미래산업육성추진단을 발족해 물·의료·미래형자동차·스마트에너지·ICT(정보통신기술)융합·기계로봇 등 미래전략 8대 산업분야에서 산업융합 네트워킹데이를 열고 있다.

이날 행사는 의료분야를 주제로 대구테크노파크 등 기업지원기관과 관련 대학 및 협회, 의료·ICT·소재기업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해 △대구경북첨복재단과 한국뇌연구원 등 유관기관 지원사업 소개 △의료기업과 연계를 원하는 지역 ICT기업의 보유기술 홍보 △수요조사를 통해 접수한 20여개 참가 의료기업과 연계 희망기업간 미팅 등을 진행한다.

미래산업육성추진단은 앞으로 특정산업 중심의 융합 네트워크에 그치지 않고 8대 미래산업 전 분야 기업간 매칭을 통해 산업간 경계를 허무는 ‘통합 네트워킹데이’를 추진할 예정이다. 지난해 주요 성과로는 기계로봇과 미래형자동차분야 네트워킹 행사를 통해 총 93개 관련기업 참여와 206건의 기업간 미팅을 성사시켰고,이 중 3건은 기업간 융합 프로젝트가 추진중이다.

대구시 최운백 미래산업추진본부장은 “이번 네트워킹데이를 통해 지역 의료산업분야 기업과 ICT기업간 다양한 융합 프로젝트를 발굴·지원해 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이를 통해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선일기자 ksi@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