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부 감독이 뇌물 받았다”
“야구부 감독이 뇌물 받았다”
  • 남승현
  • 승인 2018.02.19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교육청, 의혹 제보 감사 나서
대구 모 고등학교 야구부 감독이 학부모에게 돈을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돼 교육청이 감사에 나섰다.

19일 대구시교육청에 따르면 A고등학교 야구부 감독 B(49)씨가 지난해 3학년 학부모들에게서 경기 출전, 대학 진학, 프로야구 입단 등 명목으로 돈을 받았다는 민원을 접수했다.

B감독은 의혹을 부인하고 있지만 시교육청은 그가 대학 진학이나 프로야구 입단과 관련해 학부모에게 돈을 요구한 정황을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시교육청 조사에서 학부모 6명은 사안별로 100만원에서 많게는 1천만원을 건넸다고 진술했다.

시교육청은 조만간 해당 학교에 B씨 해임을 요구하는 한편 경찰에 수사를 의뢰할 예정이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감사만으로 확인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어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남승현기자 namsh2c@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