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영, 1년 9개월 만에 KLPGA 투어 제패
이소영, 1년 9개월 만에 KLPGA 투어 제패
  • 승인 2018.04.22 2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스
이소영(21)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스(총상금 6억원) 정상에 올라 1년 9개월 만에 우승의 기쁨을 맛봤다.

이소영은 22일 경남 김해 가야 컨트리클럽(파72·6천810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5언더파 67타를 쳐 최종합계 9언더파 207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2라운드까지 공동 9위였던 그는 공동 2위 장하나(26), 오지현(22), 남소연(27), 안나린(22·이상 7언더파 209타)을 두 타 차로 따돌렸다.

아마추어 시절부터 각종 대회 우승을 휩쓸고 국가대표로 활약한 이소영은 KLPGA 투어에 데뷔한 2016년 7월 초정탄산수·용평리조트 오픈 이후 1년 9개월 만에 우승을 추가하며 통산 2승을 기록했다.

전우리는 18번 홀(파4)에서 한 타를 더 잃어 공동 6위(6언더파 210타)로 대회를 마쳤다.

2라운드 선두였던 조윤지는 이날 4타를 잃고 공동 12위(4언더파 212타)에 자리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