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웃에 행복 전하는 진정한 복지전문가로”
“이웃에 행복 전하는 진정한 복지전문가로”
  • 승인 2018.06.10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진전문대 교육생 19명
복지관 찾아 현장실습 진행
치매 예방 프로그램 등 선봬
동정=영진전문대복지전문가봉사
영진전문대학 사회복지과가 개설한 ‘지역공동체 복지전문가 양성과정’ 교육 수료생들이 지난 8일 대구 북구 대불노인복지관을 찾아 봉사활동을 펼쳤다.



“왼쪽, 건강사랑 짝! 오른쪽, 가족사랑 짝! 양팔하트 사랑해요 짝! 다함께 신나게!”

지난 8일 대구 북구 복현동 대불노인복지관을 찾은 어르신들은 진행자들의 구호에 맞춰 양팔을 머리위로 올리고 좌우로 박수를 치며 신명나는 율동을 펼쳤다.

이어 가진 명랑운동회에선 제기차기와 고무신컬링, 훌라후프를 돌렸고, 스피드퀴즈와 노래교실에도 참가하며 흥겨운 한 때를 보냈다.

초여름 무더위를 싹 가시게 한 이날 행사는 영진전문대학 ‘지역공동체 복지전문가 양성과정’에 참여 중인 교육생 19명이 마련했다.

교육과정을 마무리하며 현장실습을 겸한 봉사활동으로 복지관을 찾은 교육생들은 어르신들의 건강을 도모하고 치매를 예방하는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이 대학 사회복지과가 개설한 ‘지역공동체 복지전문가 양성과정’은 고용노동부의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 사업 중 하나다. 지난 2016년부터 매년 이 사업에 선발된 대학은, 올해 1차까지 99명의 복지전문가를 배출했고 2016, 2017년 2년연속 사업평가 S등급으로 최우수평가를 받았다. 이날 수료한 최지영 씨(30)는 “교육기간에 배운 것을 어르신들 앞에서 직접해보니 떨렸지만 즐거워하시는 어르신들 모습을 뵈니 뿌듯함과 자신감이 생겼다”며 “꼭 취업에 성공해서 어려운 이웃들에게 웃음과 행복을 전해주는 활동을 하고 싶다”고 했다.



남승현기자 namsh2c@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