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채춤에 반하고 국악 가락에 ‘흥 폭발’
부채춤에 반하고 국악 가락에 ‘흥 폭발’
  • 승인 2018.06.17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성초, 시립국악단 초청 공연
신성초국악감성채움콘서트1


대구 신성초등학교(교장 정하윤)는 문화예술 공감교육의 일환으로 지난달 24일 학교 강당에서 대구시립국악단을 초청해 국악 공연을 펼쳤다.

대구시립국악단의 교육기부로 이루어진 이 공연은 학생들이 일상생활에서 접하기 어려운 국악 공연을 통해 전통 음악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꿈·끼 탐색, 재능 키움의 진로교육과 가족 사랑 마인드 제고에 도움을 주고자 학생·학부모·지역주민 등 340명이 함께 관람했다.

이 공연은 <취타 절화>를 시작으로 아름다운 한복을 입은 무용수들의 부채춤과 신명나는 태평소 가락이 어우러진 사물놀이 한마당이 펼쳐져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이어 국악관현악단의 <도라지>, <산체스의 아이들>, <너영나영, 새타령, 아리요>가 차례로 연주됐다.

공연을 관람한 6학년 학생은 “국악공연은 볼 기회가 없고 재미없는 것이라 생각했는데 기대이상으로 감동적이었고 국악공연을 볼 기회가 많았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밝혔으며, 공연을 관람한 3학년 학부모는 “요즘 아이들이 K-POP이나 아이돌 댄스 음악에만 관심이 많은데 이번 공연을 통해 어깨춤이 절로 나는 국악의 흥겨움과 우수성을 깨닫게 된 것 같아 좋았다”고 말했다.

신성초 정하윤 교장은 “앞으로도 학생들의 문화·예술 경험의 기회를 확대해 꿈과 끼를 키우고 더불어 감성을 기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여 모두가 행복한 시간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