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 해안침식 자연재해 예방사업 착수
울진 해안침식 자연재해 예방사업 착수
  • 승인 2018.06.20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단계 구간 내년까지 정비 완료
주민 재산·해안도로 등 보호
울진군거일리 해안침식
울진군이 거일리 마을 앞 해안침식 구간에 대해 최근 자연재해 예방사업을 착수했다.


울진군이 최근 평해읍 거일리 해안침식 지구에 대한 자연재해 예방사업에 착수해 결과가 기대된다.

20일 울진군에 따르면 국비 13억원 포함 총사업비 26억원으로 올해부터 마을 앞 해안 침식 1단계 구간 L=324m에 대해 2019년까지 정비할 계획이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거일리 주택 48가구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해안도로 L=433m와 해안옹벽 기초 세굴 및 침식방지 예방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고재옥 군 안전재난건설과장은 “사업을 통해 해일, 태풍, 너울성파도 등 자연재해로 부터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해안도로의 항구적 재해대책 기틀을 마련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울진=김익종기자 uljinsama@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