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11개 유망강소기업 3년간 집중 지원
포항시, 11개 유망강소기업 3년간 집중 지원
  • 승인 2018.06.25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컨설팅·해외 수출상담회 지원
포항시는 성장가능성 있는 유망강소기업을 선정, 집중 지원키로 했다.

시는 22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강소기업성장위원회를 열어 성장가능성 있는 지역기업 11개사를 2018년 유망강소기업으로 신규 선정했다.

이번에 신규 선정된 유망강소기업 11개사로는 기계·부품 분야 2개사, 소재·화학·환경 분야 2개사, 전기·전자 분야 5개사, 식품 분야 2개사 등 다양한 업종이 골고루 선정됐으며 기업별 평균 매출은 43억5천만원, 고용인원은 평균 20명이다.

4년차를 맞은 유망강소기업 육성사업은 기존 43개사, 신규 11개사 등 모두 54개사를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 신규 선정된 유망강소기업에는 성장로드맵 설계를 위한 종합컨설팅, 맞춤형 프로그램, 1사 1PM제도, 해외 수출상담회 지원 등 3개년간 다양한 프로그램이 지원된다.

어려운 대내외 경제 여건 속에서도 작년대비 유망강소기업의 매출액은 1.7% 증가했으며, 중소벤처기업부 글로벌 강소기업에 2개사(MS-파이프, 삼정산업), 지역 스타기업에 1개사(광우)가 선정되는 등 지역 기업의 성장 사다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포항=김기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