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수아, 5년만에 국내드라마 복귀
홍수아, 5년만에 국내드라마 복귀
  • 승인 2018.06.26 2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년전 중국 진출 … KBS2 일일극 ‘끝까지 사랑’ 주연
배우 홍수아(32)가 5년 만에 국내드라마에 복귀한다.

홍보사 플레이스는 홍수아가 KBS 2TV 저녁 일일드라마 ‘끝까지 사랑’ 주연을 맡는다고 26일 밝혔다.

‘끝까지 사랑’은 지극히 사랑했지만 어쩔 수 없이 이별한 사람들이 일생 하나뿐인 사랑을 지켜내고 끝내 행복을 찾아가는 내용이다.

홍수아는 아름다운 가면 속에 본심을 숨기고 치밀한 설계를 통해 자신의 야망과 욕심을 차근차근 실행하는 악녀 강세나 역할을 맡는다.

홍수아는 2014년 중국에 진출해 드라마 ‘온주량가인’,‘억만계승인’과 영화 ‘원령’, ‘눈이 없는 아이’ 등에 출연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했다. 국내 드라마 출연은 2013년 ‘대왕의 꿈’ 이후 5년 만이다.

극 중 강세나의 오빠 강현기는 심지호가 연기한다. 여주인공 한가영 역은 이영아가 캐스팅됐다. 강현기는 한가영과 얽히면서 알 수 없는 이끌림을 느끼게 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