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설공단 ‘영가콜’ 서비스, 이달부터 ‘부름콜’과 통합 운영
안동시설공단 ‘영가콜’ 서비스, 이달부터 ‘부름콜’과 통합 운영
  • 승인 2018.07.01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약자 신속한 이동편의 제공
안동시시설관리공단이 ‘영가콜’ 서비스를 1일부터 경북도 광역이동지원센터 ‘부름콜(1889-7770)’과 통합운영한다.

광역이동지원센터는 한국 교통장애인협회의 산하기관으로 경북도의 위탁을 받아 15개 시·군의 특별교통수단 차량 82대를 관제 중이며, 8명의 상담사가 예약접수, 차량배차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공단이 그동안 교통약자 이동편의를 위해 운영 중이던 영가콜 통합운영에 따른 운영방식은 차량관리 및 운행은 기존과 동일하지만 예약 상담 업무는 광역이동지원센터로 이관된다.

특히, 이용에 따른 혼란방지 및 불편 최소화를 위해 7월 한 달간 영가콜과 예약 병행 접수를 실시하고, 8월부터는 광역이동지원센터에서 예약콜 서비스를 전담하게 된다. 공단 관계자는 “통합운영으로 신속한 이동편의 제공은 물론 더 좋은 서비스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동=지현기기자 jhk@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