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미경·강산에·로이킴·송창식…대구포크페스티벌 최종 라인업 확정
박미경·강산에·로이킴·송창식…대구포크페스티벌 최종 라인업 확정
  • 황인옥
  • 승인 2018.07.17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29일 두류 야외음악당
강산에, 박미경, 로이킴.


2018 대구포크페스티벌이 ‘이브의 경고’의 원조 걸크러쉬 박미경이 전격 가세, 최종 라인업을 확정했다.

이번 페스티벌의 컨셉은 레전드에서 70~90뮤직아이콘, 신세대 싱어송라이터까지 지역과 세대를 넘는 공감대 형성이다.

이에 따라 27일 첫째 날 강산에, 로이킴, 박미경, 김종환, 자전거 탄 풍경,채환, 둘째 날인 28일은 알리, 정동하, 조관우, 정훈희, 임지훈, 딕패밀리, 소리새, 마지막 날인 29일엔 송창식&함춘호, 최이철의 사랑과 평화, 김목경 밴드, 김학래, 남궁옥분, 백영규 등이 피날레를 장식한다.

(사)대구포크페스티벌 김환열 조직위원장은 “음악축제로서의 단편적 구성에서 벗어나 문화예술도시 대구의 상징성은 물론, 국내 다른 지역과 해외에도 우리 문화를 알리는 글로벌 음악 축제로 한층 성장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대구시 주최, (사)대구포크페스티벌 주관, 대구문화방송 후원 2018대구포크페스티벌은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대구시 두류공원 코오롱 야외음악당 메인무대를 중심으로 열린다.

특히 올해 행사는 시민포크노래자랑을 기획해, 예선통과팀이 28일 둘째날 본선 무대에 오른다.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