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추경예산 6천875억 편성
문경시 추경예산 6천875억 편성
  • 승인 2018.07.19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초 대비 675억 늘어
문경시가 민선7기 첫 추경예산으로 당초예산 대비 675억 원(10.89%)이 늘어난 6천875억 원 규모의 추경 예산안을 편성, 19일 시의회에 제출했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가 당초예산 5천286억 원 보다 714억 원이 증가한 6천억 원이며, 공기업 및 기타특별회계는 당초예산보다 각각 6억 원, 33억 원이 감소한 544억 원, 331억 원 규모이다.

이번 추경예산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최우선 목표로 삼고, 일자리 창출 사업, 시민불편사항 해소 등에 재정투자를 확대했으며,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 현안사업 추진에 중점을 두고 예산을 편성했다.

주요사업으로 △읍면동 마을 소규모 주민숙원사업 362억 원 △경로당 및 어린이집 공기청정기 보급 10억 원 △문경거점산지유통센터 건립사업 10억 원 △농기계임대사업장 농기계 및 운반차량 구입 12억 원 △국민체육센터 리모델링사업 19억 원 △도시재생 전략계획 및 활성화 계획 수립 7억 원 △하반기 공공근로사업 등 일자리 창출사업 9억 원 등을 반영했다.

한편, 이 같은 추경예산을 심의 의결할 문경시의회 제117차 임시회는 오는 24일부터 열흘간 열릴 예정이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시민들이 직접 생활의 현장에서 민선7기 새로운 문경의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지역경제 활성화 등에 중점을 두고 추경예산을 편성했다”고 밝혔다. 문경=전규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