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드리치, 팬이 뽑은 ‘최고의 월드컵 스타’
모드리치, 팬이 뽑은 ‘최고의 월드컵 스타’
  • 승인 2018.07.19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IFA ‘월드컵 드림팀’ 투표
크로아티아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준우승을 이끈 중원 사령관 루카 모드리치(33)가 세계 팬들의 투표에서도 최고 스타로 인정받았다.

모드리치는 국제축구연맹(FIFA)이 18일(현지시간) 발표한 ‘러시아 월드컵 팬 드림팀’ 투표에서 가장 많은 6만5천177표를 얻어 1위에 올랐다.

드림팀 투표는 이번 월드컵 3경기 이상 출전한 선수 중 각자가 생각하는 베스트 11을 뽑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전체 참가자 12만9천60명 중 절반 넘게 모드리치를 선택했다.

세계 최고의 미드필더 중 한 명으로 꼽히는 모드리치는 이번 월드컵에서 크로아티아의 사상 첫 결승진출과 준우승에 앞장섰다.

결승전에서 크로아티아가 프랑스에 2-4로 져 우승 문턱에서 돌아서야 했으나 그는 활약을 인정받아 최우수선수인 ‘골든볼’을 수상한 데 이어 팬 투표에서도 1위에 올랐다.

그의 뒤를 이어 브라질의 필리피 코치뉴가 5만9천93표로 2위에 올랐다.

프랑스의 우승 주역인 공격수 킬리안 음바페(5만4천325표), 6골을 터뜨려 득점왕에 오른 잉글랜드의 해리 케인(4만7천139표)이 3·4위에 이름을 올렸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는 3만1천971표를 따내 9위에 자리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