男·女 1위 허상호·김혜경
男·女 1위 허상호·김혜경
  • 승인 2018.07.22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회 벤토나이트 미스&미스터
_talkm_oWTKw0imxS_bTziNbl2l9WibyKUCjqzg1_i_w9m3atmavjdg
제1회 포항 벤토나이트 미스&미스터 페스티벌 남자부 경기 후 수상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제1회 포항 벤토나이트 미스&미스터 페스티벌이 지난 20일 포항 영일대해수욕장 장미공원 중앙무대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김준회 포항시보디빌딩협회 회장을 비롯 정다윤 경북생체 아카데미협회장 등이 주관해 50명의 선수들을 대상으로 균형있는 근육미를 기준으로 해변에 잘 어울리는 패션, 퍼포먼스, 관람객의 환호도를 참고로 선발했다.

남자부 1위는 허상호, 2위 김렬호, 3위 이재현 여자부 1위 김혜경, 2위 신주현, 3위 배채윤 등이 수상했다. 포항=김기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