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미홍 전 아나운서 별세
정미홍 전 아나운서 별세
  • 채영택
  • 승인 2018.07.25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미홍-전아나운서별세
정미홍 전 아나운서 별세



아나운서 출신인 정미홍 전 대한애국당 최고위원이 25일 새벽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60세. 고인은 2015년 1월 폐암 판정을 받았으며 이후 건강이 악화해 입원 투병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정 전 아나운서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 반대와 무죄 석방을 주장해 왔으며 대한애국당 사무총장과 최고위원을 지냈다.

‘정 사무총장 측근’이라고 밝힌 이모씨는 페이스북을 통해 “정미홍 님은 2015년 1월 폐암 판정을 받았고 대한애국당 창당 무렵 이미 병세는 깊어져 있었고, 병세가 악화돼 당을 나오셨다”며 “올해 2월 폐암이 뇌로 전이돼 입원했고 3월 말부터는 모든 것을 내려놓고 삶을 정리하고 있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