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 자매도시 청소년들 ‘교류캠프’
김천 자매도시 청소년들 ‘교류캠프’
  • 승인 2018.07.26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북·군산지역 40명 방문
문화체험·우호증진 행사
김천시자매도시청소년교류캠프
김천시가 서울 강북구와 군산시 청소년을 대상으로 자매도시 청소년 김천탐방 캠프를 진행했다.


김천시는 25일부터 27일까지 2박 3일동안 국내 자매도시인 강북구·군산시 청소년 40명과 김천시 청소년 20명이 함께하는 자매도시 청소년 김천탐방 캠프를 진행했다.

자매도시 청소년 교류 캠프는 청소년들이 서로 다른 지역 문화를 체험하고 자치단체간 우호 증진을 위해 마련됐다.

지난 2002년부터 시작해 짝수년에는 자매도시 청소년을 김천으로 초청하고, 홀수년에는 김천 청소년이 자매도시를 방문하는 방식으로 운영하고 있다.

참여 청소년들은 김천시청에서 열리는 환영식을 시작으로 녹색미래과학관, 부항댐, 직지사 등 명소탐방과 포도 수확체험, 황토염색, 두부만들기 같은 농촌체험 활동을 비롯해 레크레이션, 조별활동, 자기계발 활동을 가졌다.

특히, 교류 캠프의 하이라이트가 될 부항댐 레인보우 짚와이어와 오봉저수지 수상스키 체험활동은 짜릿한 즐거움을 선사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청소년뿐만 아니라 다방면의 교류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 자매결연 자치단체간 우정도 더욱 돈독히 다지겠다”고 전했다. 김천=최열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