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도의회 의원들 “상생협력”한목소리
시·도의회 의원들 “상생협력”한목소리
  • 최연청
  • 승인 2018.07.30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의회 의원들 시의회 방문
8대 원 구성 후 첫 공식만남
대구경북 협력증진 등 논의
대구시의회가 제8대 원 구성 후 처음으로 경북도의회와 공식 만남을 갖고 대구와 경북이 상생발전을 위해 협력을 높여나갈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대구시의회는 30일 오전 의회 2층 간담회장에서 경북도의회 확대의장단의 예방을 받고 양 지역 협력증진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시의회에 따르면 이날 방문은 대구시·경북도의회의 원 구성이 완료됨에 따라 양 시·도의 상호 우의를 다지기 위해 마련된 확대의장단 차원의 첫 공식 교류방문으로 경북도의회가 먼저 대구시의회를 찾았다.

이날 간담회에서 양 시·도의회 의원들은 “대구와 경북은 역사적으로도, 현재도 하나”라면서 수도권으로 집중된 글로벌 경제위기로 그 어느 때보다 대구와 경북의 상생협력이 더욱 절실하다는데 공감하고 “이번 만남을 계기로 양 시·도의회가 교류를 더 자주 가져 대구·경북의 발전과 우의를 다져나가자”고 뜻을 모았다.

경북도의회 장경식 의장은 “대구·경북의 미래와 직결되는 지역공동의 현안사업들이 시·도민 모두가 환영하는 방향으로 잘 추진될 수 있도록 양 시·도의회가 소통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구시의회 배지숙 의장은 “수도권으로 대부분의 인프라가 집중돼 있는 실정에서 대구와 경북이 발전하려면 함께 손잡고 나아가야 한다”며 “양 의회가 먼저 앞장서서 소통해 지역공동의 현안사업들을 함께 잘 추진하고 시·도민께 희망을 드리려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경북도의회에서 장경식 의장과 배한철 부의장, 박용선·곽경호 위원장 등 확대의장단과 윤리·예결특위위원장, 원내대표 등 7명이 참석했다. 대구시의회에서는 배지숙 의장과 장상수·김혜정 부의장을 포함한 확대의장단과 4개 특위위원장, 원내대표와 사무처장, 의정정책관 등과 사무처 간부들이 참석했다.

최연청기자 cyc@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