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 효령면 장군마을 ‘행복씨앗마을’로
군위 효령면 장군마을 ‘행복씨앗마을’로
  • 승인 2018.07.31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마을재생 사업’ 17곳 선정
군위군 효령면 장군리 장군마을이 ‘2018년 경북형 행복씨앗마을 주민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주민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2018년 경북형 행복씨앗마을사업’은 저출산, 노령화, 지방소멸 등으로 갈수록 황폐해져가는 농촌 삶터에 활력을 불어놓고, 지역공동체 회복을 위한 농촌살리기 마을재생사업으로 경북도는 장군마을을 비롯해 경북도내 17개소를 선정했다.

이는 경북도 미래전략기획단에서 올 해 처음 시행하는 시범사업이다.

효령면 장군마을은 오는 9월부터 1년간 체험거리단지 조성, 시식카페 운영, 마을공동수익사업 개발 및 운영, 주민교육 등을 주요사업으로 마을공동 수익사업을 통한 일자리 창출로 마을공동체 및 고지바위권역 활성화를 실현하게 된다.

장군마을 주민들은 공모사업 공고시부터 사업 선정을 위해 주민 자발적으로 자체사업추진단을 구성하고 자문단 의견을 듣는 등 마을재생사업에 대한 강한 의지를 군에 전달해왔다.

김영만 군수는“효령면 장군마을은 마을활동의 경험과 노하우가 축적된 마을로써 사업성과가 기대된다”며 “군에서도 지속적으로 컨설팅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군위=김병태기자 btki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