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폭염 피해 경감제 지원
경산시, 폭염 피해 경감제 지원
  • 승인 2018.08.15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수장비 345대 가동 용수 공급
경산시는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가 증가함에 따라 피해 농가를 대상으로 폭염 피해 경감제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경산시는 계속되는 폭염으로 인해 3.5ha의 농작물 피해와 가축 2천52마리의 폐사 피해(13일 기준)가 신고됐다.

특히 농작물은 포도가 1.5ha, 사과 1.0ha, 기타 0.6ha의 피해와 가축의 경우 닭이 1천210수, 돼지 842두가 폐사하는 등 앞으로 폭염이 지속될 경우 더 많은 피해가 나타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이에 경산시는 1억4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가뭄에 애타는 지역 농가들의 용수 확보에 도움을 주고자 345대의 양수 장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포도, 자두 등 수확기 과수의 폭염 피해 경감을 위해 지난 13일 관내 유관기관 및 작목별 법인 대표 등 협의위원을 구성하고 대책 협의회를 개최해 4천400만 원의 예산 투입으로 275ha의 면적에 폭염 피해 경감제 지원을 확정, 지원토록 함으로써 지역 과수농가들의 시름을 덜어준다.

한편 경산시 농업기술센터(소장 조현택)는 연일 이어지는 폭염피해를 줄이고자 일소 피해 경감을 위한 현장지도 등을 적극적으로 펼쳐 나갈 계획이다.



경산=최대억기자 cde@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