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최고 궁사들, 김천에 모인다
전국 최고 궁사들, 김천에 모인다
  • 승인 2018.08.29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체부장관기 대회·승단대회
내일부터 닷새간 1300명 참가
전국궁도대회
작년 김천종합스포츠타운 국궁장에서 펼쳐진 전국궁도대회 경기 모습.




김천시는 오는 31일부터 9월 4일까지 김천종합스포츠타운 국궁장에서 ‘제23회 문체부장관기 생활체육전국궁도대회 겸 제151회 전국남녀궁도승단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대회는 국궁의 전통을 계승하고 궁도 인구의 저변 확대를 위한 것으로 전국 1천300여명의 남녀 궁사와 임원들이 참가한다.

특히 내달 2일부터 3일간의 일정으로 열리는 전국남녀궁도승단대회는 3단이상의 유단자가 참가하는 대회로 궁도인이라면 누구나 꿈꾸는 국궁의 꽃인 ‘명궁’ 칭호를 얻을 수 있는 중요한 대회다.

명궁은 만40세 이상의 5단 승단시험 합격자로서 대한궁도협회의 엄격한 심사를 거친 기·예·도를 갖춘 궁도인에게 수여하는 호칭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서 궁도가 활성화되고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김천=최열호기자 c4y2h8@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