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 건대추 65톤 납품 계약…작년比 2.5배 ↑
청도 건대추 65톤 납품 계약…작년比 2.5배 ↑
  • 승인 2018.09.09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전농협, 한국인삼공사와 체결
청도군이 대추 납품을 확대를 위해 지난 4일 대전에 위치한 한국인삼공사 본사를 방문했다.

이날 매전농협 박명수 조합장 등은 한국인삼공사 최삼규 본부장을 만나 매전농협과의 납품계약이 확대, 성장할 수 있도록 의견을 교환했다.

한국인삼공사와 매전농협은 2015년 첫 건대추(말린대추) 납품계약을 체결, 현재까지 약 40톤을 납품했다.

올해는 지난해 보다 약 2.5배 증가한 65톤의 납품 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올렸다. 매전농협은 농약잔류허용기준(PLS)에 대비, 적합한 농약만 사용하도록 지속적으로 관리, 대추 생산농가 전체가 GAP인증을 받았다.



청도=박효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