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역 두 달 앞둔 육군 병장, 부대서 목매 숨진 채 발견
전역 두 달 앞둔 육군 병장, 부대서 목매 숨진 채 발견
  • 석지윤
  • 승인 2018.09.18 21:1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역을 두 달 앞둔 육군 병장이 부대 내에서 숨진 채 발견돼 군 당국이 사망 경위 조사에 나섰다.

18일 50사단에 따르면 지난 17일 대구 50사단 모 부대 보일러실에서 A(21)병장이 목을 맨 채 숨져있는 것을 부대 관계자가 발견해 신고했다.

오는 11월 전역 예정이던 A병장은 개인 사유 때문에 도움 병사로 분류됐으나, 평소에 특별한 문제를 일으킨 적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군 관계자는 ”여러 가능성을 열어두고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라고 밝혔다.



석지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은선 2018-09-18 22:46:50
철저히 조사해라 덮을생각말고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