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추석, 대구가 즐거워진다
올 추석, 대구가 즐거워진다
  • 김종현
  • 승인 2018.09.19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성로 야외무대서 뮤지컬
대구미술관 ‘간송 특별전’등
각종 행사·공연·전시 ‘풍성’
올 추석연휴에도 고향을 방문한 귀성객과 시민들의 마음을 풍성하고 즐겁게 해 주는 다양한 문화공연, 전시회, 체험행사가 시내 곳곳에서 펼쳐진다.

21일~22일 양일간 삼성캠퍼스 야외공연장에서는 오페라 라보엠 2막의 배경이 되는 모무스 카페를 실제 광장에서 재현하는 오페라 무대가 펼쳐지고 26일 동성로 야외무대에서는 우리 귀에 익숙한 맘마미아, 올슉업 등의 뮤지컬 노래가 동성로 거리에 울린다.

대구문화예술회관에서는 20여개국 250여명의 작가가 참여하는 제7회 대구사진비엔날레가 성황리에 열리고 있다. ‘프레임을 넘나들다’를 주제로 자유롭게 변화하고 있는 동시대 사진 예술의 모든 것, 세계 사진 예술의 오늘과 내일을 볼 수 있어 관람객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

대구미술관은 보다 많은 시민들과 귀성객들이 우리의 소중한 문화유산을 관람할 수 있도록 ‘간송 조선회화명품전’을 26일까지 연장 전시한다. 또한 제18회 이인성 미술상 수상자 최민화 작가의 수상 기념전과 젊은 예술가 육성을 위한 ‘Y아티스트 프로젝트’에 선정된 염지혜 작가의 개인전이 함께 열리고 있어 다양한 작가의 작품세계를 깊게 맛보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국립대구과학관에서는 어린 자녀와 부모가 함께 궁금증을 해소하며 유대관계를 더욱 증진시킬 수 있도록 과거, 현재, 미래의 농기구의 흐름을 살펴볼 수 있는 특별전과 수학과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상호관계를 조명하는 체험 전시가 열리고 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바닷속 세상, 얼라이브 아쿠아리움에서는 이번 추석 메인수조에서 한복 입은 다이버들이 한가위 맞이 특별인사를 할 예정이다. 김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