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질에 가격 경쟁력까지 갖춰” 의료기기 수출 청신호
“품질에 가격 경쟁력까지 갖춰” 의료기기 수출 청신호
  • 홍하은
  • 승인 2018.11.06 2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개 대구기업 中전시회 참가
메디센서, 80만불 납품 계약
유바이오메드도 40만불 달성
상담 378건·총 173만불 계약
대구TP-중의료기기전시회
지난 1일 막을 내린 중국 국제의료기기전시회에 참가한 코제 관계자들이 현지 바이어에게 의료용 판독모니터를 설명하고 있다. 대구TP 제공


대구 지역 의료기기 기업들이 중국 현지에서 열린 세계 최대 규모의 의료기기 전시회에 참가해 해외 바이어들과 잇따라 수출 계약 체결을 성공시키면서 해외시장 다변화에 청신호가 켜졌다.

6일 대구테크노파크(대구TP) 지역산업육성실은 지난 1일까지 4일간 중국 심천 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80회 중국국제의료기기전시회(CMEF Autumn 2018)’에 공동관을 구축하는 등 지역 기업들의 참가를 지원해 총 378건, 1천70만여 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실적을 올렸다고 밝혔다. 현장에서도 173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성사시켰다.

이번 전시회에 대구 지역 기업 △㈜엔도비전 △㈜유바이오메드 △㈜대류 △㈜메디센서 △㈜코제 △㈜송이실업 등 6개사가 참가했다.

초고감도 의료진단장비 개발·생산업체인 메디센서는 에디오피아의 의료기기 전문 유통업체인 A사에 자사의 주력 제품인 혈당 측정기를 향후 2년간 80만 달러 규모로 납품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A사 관계자는 “메디센서의 혈당 측정기의 경우 중국 제품에 비해서는 품질이나 성능이, 미국이나 유럽 제품에 비해서는 가격 경쟁력이 매우 뛰어나다”며 계약체결에 대한 만족감을 나타냈다.

메디센서는 이라크의 한 업체와도 40만 달러 규모의 수출 계약을 맺기도 했다.

대구시 프리스타기업인 유바이오메드는 중국의 한 업체와 40만여 달러 규모의 무통증 미용 주사기 수출 계약을 맺었다. 또 중국 업체로부터 현지 인증 및 허가 등을 추진하기 위한 투자도 이끌어 냈다. 투자 규모는 14만여 달러다. 유바이오메드 관계자는 향후 중국시장 확대를 위한 교두보 마련에 큰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했다.

욕창방지 매트리스 생산업체 송이실업은 중국 심천의 한 업체와 12만여 달러 규모의 총판 계약 체결에 성공해 향후 안정적인 유통망을 확보했다.

대구TP 배선학 지역산업육성실장은 “지역 의료기기 제품의 경쟁력 향상을 통해 수출 품목 및 시장 다변화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홍하은기자 haohong73@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