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죽음·존재가 궁금하다면… 대구문예회관 12~14일 인문학극장
삶·죽음·존재가 궁금하다면… 대구문예회관 12~14일 인문학극장
  • 황인옥
  • 승인 2018.12.02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채사장, 정재현, 김경일.


대구문화예술회관은 인문학을 통한 시민들의 문화적 정서 함양과 인간다운 삶의 가치를 제공하기 위한 공개 강연 ‘2018 DAC인문학극장 : About Life’를 12일, 13일, 14일 오후7시30분 대구문화예술회관 달구벌홀에서 연다.

이번 DAC인문학극장은 ‘About Life’라는 강연 제목으로 삶과 죽음 그리고 진정한 나에 관한 각각의 소주제를 담아낸다. 그리고 본 강연과 함께 주제에 걸맞은 오프닝 공연을 시도한다.

먼저 12일에는 첫 번째 강연으로 ‘지적 대화를 위한 넓고 얕은 지식’의 저자로 유명한 밀리언셀러 작가 채사장이 ‘삶에 관하여’ 라는 주제로 더 나은 인생을 위한 우리들의 삶에 관해 이야기한다.

채 작가는 성균관대학교 국문학, 철학을 전공해 자신의 첫 출간 저서 ‘지적 대화를 위한 넓고 얕은 지식’이 100만부 이상 판매에 오르며 2015년 국내 저자 1위를 기록했다. 현재까지 방송활동은 물론 책과 동명의 팟캐스트 ‘지대넓얕’을 진행했으며 ‘시민의 교양’ ‘우리는 언젠가 만난다’ 등 다양한 저서를 집필하며 주목 받고 있다.

13일 두 번째 강연에 연세대학교 신과대학 교수이자 철학자 정재현이 ‘죽음에 관하여’라는 주제로 삶의 여정에서 중요한 동반자인 죽음에 관해 이야기한다.

정 교수는 연세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에모리 대학교에서 종교철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성공회대학교 교수를 역임했고 현재 연세대학교 신과대학 교수로 재직 중이다. 인간과 세상에 관해 고민하는 철학자로 공동저서 ‘나는 어떻게 죽을 것인가’ 등 집필 활동 및 SBS CNBC ‘인문학 아고라’에 출연하는 등 삶과 죽음을 주제로 한 다양한 강연 활동을 하고 있다.

14일 세 번째 강연으로 tvN ‘어쩌다어른’ 등 방송활동과 인지심리학자로 유명한 아주대학교 심리학과 김경일 교수가 ‘나에 관하여’라는 주제로 삶과 죽음의 답을 찾기 위한 우리의 존재에 관해 이야기한다.

김 교수는 고려대학교 심리학과를 졸업한 후, 미국 텍사스 주립대학교에서 심리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심리학 독자들에게도 다소 어려운 인지심리학 분야를 쉽고 재미있게 풀이하는 그의 강연은 2015년 매경 MBA포럼 역대 최고 강의로 선정될 만큼 흥미를 뛰어넘어 역동적이라 평가받는다. 현재까지도 강연 및 작가활동은 물론 TV,라디오 방송과 같은 다양한 매체를 통해 시민들과 만나고 있다.

한편 대구문화예술회관 인문학극장에서는 도올 김용옥, 윤홍균(의사), 조영태(교수), 강신주(철학자), 백희성(건축가) 등이 출연해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5천원. 예매 티켓링크(1588-7890, www.ticketlink.co.kr) 황인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