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英 가디언 ‘男 축구선수 톱 100’ 진입
손흥민, 英 가디언 ‘男 축구선수 톱 100’ 진입
  • 승인 2018.12.19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8위 선정…한국선수 최초
“아시아 최고의 축구 스타”
한국 축구의 대들보 손흥민(26·토트넘)이 영국의 일간지 가디언이 뽑는 세계 남자 축구선수 ‘톱100’에 한국 선수 최초로 이름을 올렸다.

2012년부터 매년 최고의 활약을 펼친 축구선수 100명을 선정하는 가디언은 18일(현지시간) 2018년 순위 중 71∼100위를 먼저 공개했다.

이 중 손흥민은 78위로 뽑혔다.

가디언의 남자 선수 ‘톱100’에서 한국 선수가 이름을 올린 건 손흥민이 처음이다. 여자 순위에선 ‘지메시’ 지소연(첼시)이 지난해 34위, 올해 41위에 오른 적이 있다.

그러나 남자 순위에선 손흥민이 한국 선수 최초이며, 아시아에선 세 번째다.

아시아 남자 선수로는 가가와 신지가 2012년(94위), 2013년(89위) 포함됐고, 혼다 게이스케(이상 일본)가 2013년 68위에 오른 바 있다.

올해 남자선수 ‘톱100’ 투표엔 지도자, 전·현직 선수, 언론인 등 세계 69개국 225명으로 구성된 평가단이 참여했다.

가디언은 “높은 에너지를 뽐내는 손흥민은 관중이 좋아하는 선수”라며 “아시아 최고의 축구 스타라 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지난 시즌 소속팀에서 18골을 넣었고, 올해 국제무대에서 대단히 중요한 해를 보냈다”며 러시아 월드컵 독일과의 조별리그 경기 득점, 아시안게임 금메달 획득과 병역 혜택 등도 상세히 소개했다.

손흥민 외에 71∼100위에는 치로 임모빌레(라치오·73위), 가브리엘 제주스(맨체스터 시티·81위), 디에고 코스타(아틀레티코 마드리드·88위), 곤살로 이과인(AC밀란·90위), 윌리안(91위), 올리비에 지루(이상 첼시·97위) 등이 포함됐다.

후속 순위는 70∼41위, 40∼11위, 톱10으로 나뉘어 차례로 발표된다.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6차례 남자선수 투표 중 리오넬 메시(FC바르셀로나)가 4차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2차례 1위에 올랐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