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정무비서관 복기왕·춘추관장 유송화
신임 정무비서관 복기왕·춘추관장 유송화
  • 최대억
  • 승인 2019.01.09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신임 비서관 임명
복기왕-신임청와대정무비서관
복기왕 정무비서관
유송화-신임청와대춘추관장
유송화 춘추관장
여현호신임청와대국정홍보비서관
여현호 국정홍보비서관
신지연신임청와대2부속비서관
신지연 제2부속비서관
김애경-신임청와대해외언론비서관
김애경 해외언론비서관
양현미청와대신임문화비서관
양현미 문화비서관


문재인 대통령은 9일 정무비서관에 복기왕 전 아산시장, 국정홍보비서관에 여현호 전 한겨레 논설위원을 임명하는 등 6명의 신임 비서관을 임명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혔다.

8일 신임 대통령 비서실장과 정무수석, 국민소통수석을 임명한 문 대통령은 내년 총선 준비를 위해 이번에 춘추관을 떠나는 권혁기 춘추관장의 후임에는 유송화 제2부속비서관을 내정하는 등 이날 추가 비서관 인사를 단행했다.

이로 인해 공석이 된 제2부속비서관 자리에는 신지연 해외언론비서관이 이동했으며, 새 해외언론비서관은 김애경 전 삼일회계법인 변호사가 맡았다.

문 대통령은 문화비서관으로는 양현미 전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장을 임명했다.

최대억기자

cde@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