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청 “신용카드 소득공제 일몰 3년 연장”
당정청 “신용카드 소득공제 일몰 3년 연장”
  • 최대억
  • 승인 2019.03.13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근로자 세부담 경감 보편 제도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가 신용카드 소득공제 일몰을 3년 더 연장하기로 합의함에 따라 오는 2022년까지 현행 신용카드 소득공제 제도가 유지될 전망이다. 당정청은 13일 오전 비공개 당정청협의회를 통해 이런 결론을 내렸다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민주당 간사인 김정우 의원이 밝혔다.

김 의원은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신용카드 소득공제 제도는 올해 일몰이 도래하지만 근로자의 세부담 경감을 위한 보편적 공제제도로 운용돼온 점을 감안해 일몰을 3년 연장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또 “경제활력 제고와 양극화 해소를 위해 서비스산업 발전과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정부의 체계적 지원이 필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며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과 사회적경제기본법 등을 조속히 통과시키는데 노력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최대억기자 cde@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