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취약계층 아동·청소년 미세먼지 마스크 지원
이마트, 취약계층 아동·청소년 미세먼지 마스크 지원
  • 이아람
  • 승인 2019.04.11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는 11일 초록 어린이 재단 등과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에게 미세먼지 마스크를 지원하는 업무협약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 1만 명은 1인당 30개 씩 3년 간 모두 100만 개의 미세먼지 마스크를 제공받는다. 이마트는 미세먼지 마스크 등 물품을 지원하고 보건복지부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대상자 선정 및 전달을 하게 된다.

지원되는 미세먼지 마스크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KF80 등급을 획득한 이마트 자체브랜드 제품이다. KF80은 평균 0.6㎛ 크기의 미세입자를 80%이상 걸러낼 수 있다.

이갑수 이마트 사장은 “그 동안 국민들의 사랑을 바탕으로 이마트가 성장해온 만큼 최근 심각한 사회 이슈로 떠오른 미세먼지 문제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아람기자 ara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