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팔공산 도로에서 승용차가 신호등 들이받아…탑승자 2인 모두 사망
대구 팔공산 도로에서 승용차가 신호등 들이받아…탑승자 2인 모두 사망
  • 석지윤
  • 승인 2019.04.15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오전 1시 50분께 대구 동구 팔공산로 일원을 달리던 승용차가 신호등 지주대를 들이받아 탑승자 2명이 모두 사망했다.

대구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칠곡 방향으로 운행 중이던 승용차가 신호등과 충돌한 후 신호등 옆 카페 건물에 부딪혔다. 이 사고로 운전자 A(35)씨와 동승자 B(35)씨가 현장에서 숨졌다. 카페는 유리창과 간판 등이 부서졌다. A씨와 B씨는 친구 사이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음주운전, 과속운전 여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석지윤기자 aid1021@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