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청 김서영 200m 개인혼영 銀
경북도청 김서영 200m 개인혼영 銀
  • 승인 2019.05.13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INA 챔피언스 경영시리즈
김서영(25·경북도청)이 한국 선수 중 유일하게 초청받아 나간 국제수영연맹(FINA) 신설 대회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서영은 13일(한국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FINA 챔피언스 경영시리즈 2차 대회 개인혼영 200m에서 2분 9초 97의 기록으로 2위를 차지했다.

중국 광저우에서 열렸던 지난 1차 대회보다 0.38초를 단축한 그는 1차에 이어 2차 대회에서도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서영의 개인 최고 기록은 지난해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냈을 당시 세웠던 2분 8초 34다.

1위는 2016년 리우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철녀’ 카틴카 호스주(헝가리·2분 8초 81)에게 돌아갔다.

경기를 마친 김서영은 “두 차례의 대회출전을 통해 앞으로의 훈련 방향성을 잡은 것 같아 만족스럽다”며 “다음 주 국가대표 선발전에서는 내 수영을 찾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