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교육청, 학교협동조합 활성화 지원, 관심
시교육청, 학교협동조합 활성화 지원, 관심
  • 남승현
  • 승인 2019.05.19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교육청이 학교협동조합 활성화를 위해 학교협동조합 설립교와 학교협동조합 설립에 관심을 가지는 학교를 선정, 적극 지원하고 있어 관심을 끌고 있다.

학교협동조합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중요성이 더욱 커진 복합적 문제에 대한 창의적 해결 역량과 학습자의 자발성, 자기주도성, 능동성을 기르고 진로 교육에도 기여하는 바가 크다.

19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현재 대구 지역에서는 2017년 3월 대구최초로 인가를 받은 대구해올중고(대송사회적협동조합)와 올해 1월 인가를 받은 효성여고(효성소쿱놀이 사회적협동조합)가 학교협동조합을 운영하고 있다. 또 경덕여고, 경북여고, 경원고, 매천고, 상서고, 대구농업마이스터고가 협동조합형 자기경영학교로 선정돼 협동조합 설립 준비 및 모의협동조합 활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실제 효성여고는 학교 특색 사업인 ‘학교 속 작은 학교’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자율과 협동을 몸에 익힌 학생들이 2018년부터 ‘효성소쿱(少+Coop)놀이’라는 이름으로 모의협동조합을 시작했다.

이들은 폐식용유를 활용하여 재활용 비누 만들기, 헌 옷 업사이클링으로 에코백, 파우치, 손수건 등을 제작 및 판매했으며 과목별로 문제집을 만들어 ‘내신 성적 함께 더 많이 올리기’ 프로젝트도 진행하고 있다.

효성여고 임종기 교장은 “그동안 학교 곳곳에서 소쿱놀이하던 여고생들이 이곳에 자유롭게 모여 자율적으로 협동조합 사업들을 운영하고 있다. 조합원들 모두는 다양한 학교협동조합 활동으로 앎과 삶을 연결하는 교육을 펼쳐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대구농업마이스터고 모의협동조합 동아리(Daegu Agriculture Meister Coop: DAM-COOP) 학생 9명은 지난달 13일에 의성 도리원에 있는 ‘촌스럽게 농장’에 다녀왔다.

6천평의 과수원에 다양한 품종의 복숭아농사를 짓고 있는 23세 청년농부 최성용 선배를 만났다. 과수원의 다양한 농기계를 다루어보며 저온창고와 과일선별과 포장 과정도 둘러보았다.

모의협동조합 동아리는 졸업 후 취업과 창업이란 학교의 특성에 맞추어 농업관련 선배 농업인과 네트워크(사람 지도) 만들기, 학교 내 농산물 생산과 유통 실습이 목적이다. 발생되는 수익금은 전액 학생의 진로활동과 지역사회 기부활동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올해로 7회가 되는 대구도시농업박람회에는 농업관련 다양한 업체가 교내에서 전시를 연다. DAM-COOP동아리 회원 중 ICT시설채소과 학생 9명은 식물공장, 옥상정원을 가꾸어 박람회를 준비하고 있다.

김태헌 교장은 “학교 밖을 나와서 젊은 청년 농업인을 만나고 농업 경영인을 강의가 아닌 현장에서 열정적이고 전문적인 멘토로서 만날 수 있는 진로체험의 기회를 확대하겠다.”고 했다.

남승현기자 namsh2c@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