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교육청, 냉난방 운영비 지난해보다 10%증액
시교육청, 냉난방 운영비 지난해보다 10%증액
  • 남승현
  • 승인 2019.05.23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교육청은 예년에 비해 폭염이 일찍 시작됨에 따라 학생들의 건강을 보호하고 쾌적한 교실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학교 냉난방운영비를 10% 증액해 지원한다.

23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학생들의 건강을 위해 올해 학교에 지원할 냉·난방운영비를 169억원으로 정했다. 이는 지난해 154억원 보다 15억원(10%)이 늘어난 것이다.

학교당 평균 지원금은 3천 700만원 정도로 전년도 보다 1교당 380만원 정도 증액된 수준이다.

학교에서는 냉·난방일수를 128일에서 148일로 20일 더 늘일 수 있게 되고, 1일 가동시간도 하루 8시간에서 10시간으로 2시간 더 확대할 수 있게 된다.

특히, 방과후 수업이 많은 일반고에는 평균 860만원을 추가 지원해 열대야에도 학생들이 학업에 매진할 수 있도록 했다.

강은희 교육감은 “앞으로도 학생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수업을 받을 수 있도록 교육환경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상청은 올해 여름 전국이 평년보다 기온이 높고, 특히 대구는 전국 평균기온 보다 1℃가 더 높을 것으로 전망했다.

남승현기자 namsh2c@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