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대구시당, “통합공항 이전 팩트체크부터”
민주당 대구시당, “통합공항 이전 팩트체크부터”
  • 홍하은
  • 승인 2019.05.30 21:20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은 대구경북지역 최대 현안인 통합공항 이전 사업과 관련해 당내부에서 거론되는 다양한 의견에 대한 사실확인 과정부터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남칠우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위원장은 30일 오전 기자들과 만난 차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남 위원장은 “어제 대구공항을 주제로 진행한 토론회에서 정말 별별 이야기들이 다 나왔다”면서 “거론된 이야기들이 팩트인지 알 수가 없어 우선 팩트 확인부터 해야한다”고 말했다.

남 위원장은 “공항 문제를 단계적으로 풀어나갈 필요가 있다. 기부 대 양여 방식에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후적지 이용에 대한 계획이 필요한데 거기에 대한 논의가 없다. 대구시는 후적지 문제에 대해 말은 없고 그냥 가야만 된다고 주장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홍하은기자 haohong73@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boj8080 2019-06-04 21:30:33
요새 군위군청 분위기가 말이 아니라던데...
박현모 너거 자형 쭈글이 군수영감이
경찰서, 법원 왔다갔다 되기 시끄럽다며?
군위공무원이 몇 년 전에 너거 자형 대신해
죄를 뒤집어쓰고 옷 벗고 감방 갔다 왔는데
너거 자형이 제대로 보상을 안 해줘 성나서
너거 자형 뇌물사건 경찰에 다 불었다며?
너거 자형도 곧 옷 벗게 생겼네. 어짜노?
우보공항유치도 날아가 버리고 옷도 벗기 생깃내.
돈으로 싸다가 사건 무마시킷나?
사건 소상히 다 까봐라. 함 들어보자.

군위 박경모 2019-06-03 05:37:45
군위의성 공동 개최로 같이 발전하자-
소보 비안으로 함께 해서 갈등없는 공항이 되도록 하자.
우리 군위도 별 소음피해 없고 부자로 다시 태어난다

군위 박한배 2019-06-03 05:37:07
우보 악산 험산 산골짝 좁아터진 협곡에 무슨 발전이
기대돼서 사람과 기업과 재화가 몰려들어 발전이 되겠노?
미래 발전가능성이 정말 중요하단 말.
아무 곳이나 공항만 생기면 발전될 거란 기대는 접어야지.
우보 악산 험산 꼭대기에 공항이라꼬?
미친나?
산동네 달동네에 사람들이 몰려들어 발전되더냐?
발전은 거대한 터전의 낮은 곳에 몰려들게 되어 있어.
우보는 모든 면에서 공항자리가 아냐.
위험하긴 오죽하고.
여러모로 소보가 가장 적합한 공항자리지.

군위 박현모 2019-06-03 05:36:27
사방에서 사람들이 몰려들고
각종 재화, 글로벌 자금들이 몰려들고
대기업, 외국기업들이 몰려들고
철 맞은 여름철 해수욕장처럼 사람들이 모여들어야지
철지난 바닷가처럼 모두 다 흩어지고 썰렁해서야 되겠나?
우보산악지대는 어떤 면에서도 공항자리가 결코 아냐.
독불장군식은 안 돼.
대구경북과 의성군위 상호협조, 협력이 잘 돼야지.

구미맘 2019-06-03 05:35:32
우리 구미는 비안소보공동후보지를 강력히 지지해요.
최첨단 도시 바로 옆에 물류공항이 들어오니 날개를 다니까요.
구미 전역이 혜택이 골고루 입습니다.
그리고 지하철은 커녕
고속철도는 커녕
ktx는 커녕
아무 것도 없는 팔공산 뒤
우보산악지형에 공항이 가당키나 합니까?
사기꾼 놈들이 우보산악지대에 그따위 시설이 들어온다고
거짓말을 상습적으로 떠벌이네요.
군위군수 친인척들이라네요.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