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 국제관광산업박람회 참가… ‘가야문화 특별홍보관’ 부스 운영
고령, 국제관광산업박람회 참가… ‘가야문화 특별홍보관’ 부스 운영
  • 추홍식
  • 승인 2019.06.05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군은 6일부터 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2019 서울국제관광산업박람회’에 참가해 수도권과 해외 관광객 유치에 나선다.

서울국제관광산업박람회(SITIF)는 서울시의 서울국제트래블마트(SITM)와 ㈜코트파의 한국국제관광전(KOTFA)을 통합해 인바운드, 아웃바운드, 인트라바운드의 트래블마트와 관광홍보전시회가 통합돼 처음으로 치르는 국내 최대 규모의 종합관광박람회다.

고령군은 ‘가야문화 특별홍보관’ 형태의 단독부스를 확보, 공격적이고 차별적인 관광마케팅을 펼치기로 했다.

개막식과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선포식이 있는 7일 오후에는 고령군 홍보관과 박람회 메인무대위에서 두 차례에 걸쳐 군립가야금연주단의 공연도 펼쳐진다.

8일에는 개실마을의 전통 엿만들기체험과 가얏고마을의 미니 가야금제작체험과 장명루 만들기체험을 무료로 운영할 계획이다.

고령=추홍식기자 chh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